[천안] 가을밤을 수놓는 ‘오락야시장’ 20일 재개장
[천안] 가을밤을 수놓는 ‘오락야시장’ 20일 재개장
  • 김효열 취재본부장
  • 승인 2019.09.19 23: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낮보다 빛나는 천안역전시장, 매주 금·토요일 오후 6시부터 상시운영
- 다양한 먹거리와 전통가수 공연 등 다채로운 볼거리도 준비

천안역전시장 오락(oh樂)야시장이 가을을 맞아 다시 불을 밝힌다.

천안역전시장상인회(야시장운영위원장 홍성만)가 오는 20일 오락야시장을 재개장하며 본격적인 운영에 나선다.

천안역전시장 오락야시장 모습
천안역전시장 오락야시장 모습

지난 2017년 10월부터 시작한 오락야시장은 봄과 가을마다 시민들을 만나며 중장년층에게는 전통시장의 향수를, 젊은 세대에는 이색적인 먹거리를 선보여 왔다.

판매대는 12대로 불초밥, 삼겹살김밥, 길쭉이호떡, 양꼬치, 염통구이, 커피콩빵, 인삼튀김, 별당채만두 등 다채로운 먹거리가 들어서 방문객들의 눈과 입을 사로잡을 전망이다.

천안역전시장 재개장 현수막

재개장하는 첫날인 20일 오후 6시에는 전통가수와 싱어송라이터, 즉석 노래자랑 등 다채로운 문화공연도 이어져 먹거리와 함께 즐거운 볼거리도 준비된다.

조창영 천안시 도시재생과장은 “원도심이 옛 명성을 되찾고, 도시재생 활성화는 물론 기존 상인, 청년창업자들의 상생할 수 있도록 야시장 운영 지원에 만전을 기해 야시장을 많은 시민들이 즐기고 찾는 먹거리의 대표 장소로 육성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