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시 동남구, 상속 부동산 취득세 신고·납부 안내문 발송
천안시 동남구, 상속 부동산 취득세 신고·납부 안내문 발송
  • 김효열 취재본부장
  • 승인 2019.10.30 22: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95명 대상으로 취득세 자진신고 안내문 발송하고 납부 당부

천안시 동남구(구청장 곽현신)는 올해 5월부터 8월까지 사망으로 인한 상속 부동산 중 현재까지 취득세를 신고하지 않은 95명을 대상으로 취득세 자진신고 안내문을 발송했다고 30일 밝혔다.

천안시청 전경
천안시청 전경

상속 부동산 취득세는 상속인 대부분이 내용을 알지 못하거나 상속인 간의 재산분쟁 등 협의가 이뤄지지 않는다는 이유로 신고를 하지 않을 경우 산출된 세액의 20%에 해당하는 신고불성실 가산세와 일일 0.025%의 납부불성실 가산세가 부과된다.

이에 동남구는 자진납세 조성과 납세자 불이익 해소를 위해 상속 부동산이 있는 사망자를 지방세와 주민등록 전산망을 활용해 파악하고 상속인에게 신고·납부 안내문을 발송했다.

상속의 경우 지방세법 제7조 제7항의 규정에 의거 사망일이 속하는 달의 말일부터 6개월 이내에 부동산 소재지를 관할하는 시·군·구청에 취득세를 신고하고 납부해야 한다.

또한 2년 이상 영농에 종사한 자경농민이 농지를 상속하는 경우와 주택을 상속받아 1가구 1주택에 해당되면 일정 부분 취득세 감면 혜택이 주어질 수 있다.

김남대 동남구 세무과장은 “시민들이 상속 부동산 취득세 납부에 대해 잘 알지 못해 가산세 부과 등 불이익을 받지 않도록 안내문을 발송하게 됐다”며 “기한 내 신고·납부할 수 있도록 주의를 기울여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