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 상가주‘코로나19 극복 상생협력’동참
세종 상가주‘코로나19 극복 상생협력’동참
  • 김달중 취재본부장
  • 승인 2020.02.29 10: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세종로이어즈 타워·(주)프린터세종세상·세종중앙신협 등 참여
- 2개월간 임대료 10~50% ↓…9개 점포 월 10만~20만 인하효과

세종특별자치시(시장 이춘희)가 코로나19 확산으로 매출 감소로 어려움을 겪는 영세 임대주를 위해 3명의 상가주가 9개 점포에 대해 2개월간 임대료 10∼50% 인하하는 상생협력 사업에 동참했다.

이번 임대료 인하 상생협력은 세종시와 사단법인 세종소상공인협회와 상가주가 뜻을 모아 추진하는 것으로, 코로나19로 인해 침체된 소상공인을 살리고자 하는 상부상조하는 마음에서 시작됐다.

세종로이워즈타워 조감도
세종로이워즈타워 조감도

참여 상가주는 소담동 세종로이어즈타워(대표이사 임달규), ㈜프린터세종세상(대표 모형윤), 조치원 세종중앙신협(이사장 민병원)이다.

임대료 절감혜택을 보는 점포는 신종로빈대떡, 하동만두샤브앤석갈비 소담점, 고소한 오향족발 소담점, 조치원 시장내 전통죽, 중앙상회, 이순희 장터국수, 남면청과상회, 세화과일, 보물섬 등으로 9개 점포다.

조치원 한 상가임대인은 “코로나 19로 인해 매출이 반토막 나 어려운 상황에서 쉽지 않은 결정을 해 준 상가주에게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이들 점포는 이번 상생협력 사업으로 월 10만∼20만 원의 임대료 인하 효과를 본다.

이춘희 시장은 “코로나19 확산으로 어려운 시기에 상가주와 소상공인이 상생협력을 통해 재난을 함께 극복하고 공동체 정신을 회복하는 계기가 되길 기대한다”며 “앞으로 세종시도 소상공인 경영자금 우선지원, 3월 지역화폐발행 등을 통해 지역상권 활성화에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