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부발전, '코로나19' 관련 지원대책 수립·시행
중부발전, '코로나19' 관련 지원대책 수립·시행
  • 이론경제
  • 승인 2020.02.29 10: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중부발전(주)(사장 박형구)이 '코로나19' 관련 국가위기경보단계가 최고수준인 심각단계로 격상되는 등 협력기업 피해가 우려되고 있는 가운데 '코로나19' 확산을 방지하고 피해를 극복하기 위한 협력기업 종합지원대책을 수립해 시행하고 있다고 29일 밝혔다.

그 일환으로 중부발전은 '코로나19' 직·간접적인 피해를 입은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20억 원 규모 동반성장상생펀드 긴급경영안정자금 대출을 시행할 계획이며, 기존 금리보다 최소 1.2% 이상 감면해 준다.

또 중부발전은 올 상반기 중 예산조기 집행으로 1279억 원 상당 중소기업 제품 구매와 용역·공사 발주로 협력기업 피해 극복을 지원하게 된다.

이뿐만 아니라 중부발전은 협력기업 임직원에게 중소기업 제품 전용 온라인 복지몰에서 사용이 가능한 복지포인트를 제공할 예정이다.

특히 중부발전은 '코로나19' 피해가 우려되는 기업에 대한 종합지원을 위해 개설된 "'코로나19' 중소기업 피해 지원센터"를 가동하고 있다.

박형구 중부발전 사장은 “앞으로도 중부발전은 '코로나19' 피해가 전국적으로 확산되고 있는 가운데 중소기업 긴급지원대책을 마련한데 이어 '코로나19' 사태를 함께 조기 극복하기 위해 적극적으로 나설 것”이라고 말했다.

중부발전 본사(충남 보령시 소재) 전경
중부발전 본사(충남 보령시 소재) 전경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