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착한소비-착한판매’로 지역경제 활성화 도모
‘착한소비-착한판매’로 지역경제 활성화 도모
  • 이론경제
  • 승인 2020.07.29 20: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도와 유관기관·단체 등 착한경제 활성화 캠페인 전개…민생경제 활력 기대

충남도가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침체된 지역경제를 활성화하기 위해 ‘착한소비-착한판매 실천 캠페인’을 전개했다.

양승조 충남지사는 28일 아산 온양관광호텔에서 안장헌 도의회 기획경제위원장, 오세현 아산시장, 이시희 충남지방중소벤처기업청장, 이광노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대전충청지역본부장, 한형기 충남북부상공회의소장, 오광옥 충남경제진흥원장, 조춘자 소비자교육중앙회 도 지부회장, 양재영 한국여성소비자연합 도 지회장, 명영식 충남상인연합회장과 ‘다 같이-더 행복한, 착한 경제 활성화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도와 유관기관‧단체는 이번 협약에 따라 착한소비·착한판매 등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상호 협력 체계를 구축하게 된다.

또 착한소비와 판매 확산을 위한 홍보 및 참여 확대에 노력하며, 전통시장 이용의 날 등을 지정해 운영한다.

이와 함께 자주 이용하는 업소를 대상으로 착한결제(선결제 등)를 추진하는 등 착한경제 활성화를 위한 시책을 추진·지원하기로 했다.

도는 향후 시‧군 및 유관기관과 함께 △단골식당 선결제 △시군별 전통시장 이용 ‘착한 런치타임’ 실시 △농‧특산물 직거래 할인행사, 드라이브스루 판매 등 ‘착한 장터’ 행사 개최 △SNS를 통한 ‘착한 소비의 날’ 홍보 등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다양한 시책을 추진할 계획이다.

양승조 충남지사는 이 자리에서 “도의 경제를 이끄는 각계기관과 시민사회가 한마음 한뜻으로 힘과 지혜를 모아서 우리 지역경제를 살리고 민생경제의 활력을 살리자”면서 “오늘 협약이 더불어 잘 사는 충남의 새로운 모델을 또 한 번 함께 만들어나가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협약식에 참석한 관계자는 온양온천시장에서 지역화폐 및 온누리상품권을 이용해 장을 보거나 단골 가게를 찾아 착한결제(선결제)를 하는 등 지역경제 활성화에 앞장섰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