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주시, 식량작물 새기술 시범사업 평가회 개최
공주시, 식량작물 새기술 시범사업 평가회 개최
  • 이론경제
  • 승인 2020.09.22 23: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드론활용 벼 직파 신기술 도입으로 노동력 절감

공주시(시장 김정섭)는 올해 식량작물 시범사업 결과에 대한 평가회를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해 시범포장 현장중심으로 개최했다고 22일 밝혔다.

유구와 우성, 탄천지역을 중심으로 개최된 이번 평가회는 노동력 절감을 위한 드론활용 벼 재배단지 육성 시범사업 등 올해 2억 9천만 원을 투입해 실시한 6개소, 58.5ha에 대한 추진 결과를 분석했다.

또한, 재배기술 교육 및 농업인 사례발표를 통해 농가의 다양한 의견과 정보를 교환하는 등 식량작물분야 시범사업에 대한 평가 및 발전 방안을 논의하는 시간을 가졌다.

시는 특히 올 시범사업 중 드론 벼 직파 신기술 도입을 통한 못자리 없는 농사기술을 선보여 기계이앙 대비 노동력 50%, 영농비 85%를 절감하는 효과가 나타났다고 밝혔다.

이은복 기술보급과장은 “7~8월 장기간 강우 및 태풍 등으로 힘든 한해였으나, 농업인들의 노력으로 농작물의 피해를 최소화 할 수 있었다”며 “이번 평가회를 통해 새기술 농업기술의 확산보급과 농가소득 증대를 위해 온 힘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